<img height="1" width="1" style="display:none" src="https://www.facebook.com/tr?id=1668002603429849&amp;ev=PageView&amp;noscript=1">

여행

    걷고 또 걸어도<br>결코 지루하지 않을 그 곳

    걷고 또 걸어도
    결코 지루하지 않을 그 곳

    현지인처럼 여행하기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 Dubrovnik City Walls
    Dubrovnik City Walls

    도시와 바다를 두루 볼 수 있는
    성벽 in 두브로브니크

    두브로브니크를 꼼꼼하게 보고 싶다면 총 길이가 1940m인 성벽을 걸어보자. 13세기 베네치아 공화국 사람들이 쌓은 성벽이다. 부지런히 걷는다면 두 시간 정도 걸린다. 한 방향으로만 진행하도록 통제해놓았기 때문에 반대로 가면 제지를 받을 수 있다. 꼬불꼬불한 성벽 길을 걷는 동안에는 구시가의 풍경도 볼 수 있고 푸른 아드리아 해도 지난다. 한낮엔 햇볕을 그대로 받아 꽤 덥기 때문에 해가 좀 기운 후에 오르길 권한다.
    • Near the Franciscan Monstery(티켓 구입은 오노프리오 앞 성벽 투어 사무소)
    • +385-20-324-641
    • 1~2월 10:00~15:00, 3월 09:00~15:00, 4~5월 09:00~18:30, 6~7월 08:00~19:30, 8월 08:00~19:00, 9~10월 09:00~18:00, 11~12월 09:00~15:00

    • Placa Street(Stradun)
    Placa Street(Stradun)

    진주처럼 빛나는 화강암 길
    플라차 거리

    성벽 도시에서 제일 큰길인 플라차 거리의 도로는 화강암으로 만들어졌는데, 세월이 지남에 따라 표면이 닳았다. 이 회백색 화강암이 햇살만 받을라치면 반짝반짝 빛이 나는데, 그 모습이 마치 진주 같다. 그 때문에 두브로브니크에 ‘아드리아 해의 진주’라는 별명이 붙었다. 이 대로를 사이에 두고 양옆으로 기념품 가게와 레스토랑이 늘어서 있다.

    • Banje Beach & Sv Jakov Beach
    Banje Beach & Sv Jakov Beach

    두브로브니크 대표 해변
    반제 해변 & 성 야코브 해변

    두브로브니크를 대표하는 두 개의 해변. 반제 해변은 성벽 도시의 플로체 게이트(Ploče Gate) 근처에 있고, 성 야코브 해변은 성 야코브 교회 아래에 자리한다. 반제 해변은 구시가와 가까워 이국적인 분위기가 돋보인다. 성 야코브 해변은 구시가에서 약 1.5km 떨어져 있는데 인적이 드물어 여유롭게 해수욕을 즐길 수 있다. 두브로브니크 구시가를 조망할 수 있어 전망대 역할도 톡톡히 한다.

    • Mount Srd
    Mount Srd

    케이블 카 타고 전망 내다보기
    스르지산 전망대

    성벽이 구시가를 조망하기 위한 곳이었다면, 스르지산 전망대는 두브로브니크 시 전체를 전망할 수 있는 곳이다. 맑은 날에는 60km 밖까지 내다보인다. 전망대에는 파노라믹 뷰 레스토랑이 함께 있으니, 저녁 식사 시간에 가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전망대에 가려면 케이블 카를 이용해야 하는데, 우리나라 돈으로 약 1만 8000원이다. 대신 전망대 입장료는 따로 없다.
    • Srd ul., 20000, Dubrovnik, Croatia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 Intramuros
    Intramuros

    중세 스페인 건축
    인트라무로스 in 마닐라

    마닐라 베이와 파시그 강이 만나는 곳에 자리한 인트라무로스 성. 스페인 제국의 영광과 몰락, 제2차 세계대전의 흔적 등 불편한 시대의 고단한 기억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인트라무로스는 도보 여행을 즐기기 좋다. 천천히 걸으며 작은 발코니와 창문을 가진 스페인식 석조 건축물들을 살펴보자. 핵심 코스는 리잘 공원에서 포트 산티아고, 마닐라 대성당, 성 어거스틴 성당까지. 곳곳에 자리한 카페, 기념품 숍도 들르기 좋다.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 Nanluoguxiang
    Nanluoguxiang

    지네 거리에서 즐기는 산책
    난뤄구샹 in 베이징

    좁은 골목이란 뜻의 '후퉁'은 베이징 필수 코스. 2008년 올림픽을 준비하면서 후퉁 거리와 오래된 가옥을 철거하고 현대적인 건물을 지었지만 원나라 시대의 거리 모습을 간직한 난뤄구샹은 잘 보존하고 있다. 난뤄구샹은 100m마다 작은 후퉁이 여럿 교차돼 그 생김새가 지네처럼 보인다고 해 지네 거리(오공가)로도 불린다. 기념품 가게를 비롯한 각종 숍, 카페, 식당이 늘어서 있어 하나씩 둘러보는 재미가 있다.
    • 지하철 6호선 난뤄구샹 역에서 도보 1분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 Shichahai
    Shichahai

    낮과 밤이 다른 호숫가의 반전 매력
    스차하이

    북해공원 북쪽에는 커다란 호수가 길게 뻗어 있다. 앞바다라는 의미의 전해와 뒷바다라는 의미의 후해 2곳의 호수를 십찰해, 즉 스차하이라고 부른다. 호수를 따라 식당과 카페, 기념품 가게가 줄지어 있어 행인이 끊이질 않는다. 인력거를 타고 골목 사이사이를 다니며 드넓은 일대를 둘러보는 것도 좋다. 밤에는 라이프 카페와 펍, 바가 문을 열고 불을 밝혀 거리에 활기를 더한다.
    • 지하철 8호선 스차하이 역에서 도보 2분

    • Wu Dao Ying Hu Tong
    • Wu Dao Ying Hu Tong
    • Wu Dao Ying Hu Tong
    • Wu Dao Ying Hu Tong
    • Wu Dao Ying Hu Tong
    • Wu Dao Ying Hu Tong
    • Wu Dao Ying Hu Tong
    Wu Dao Ying Hu Tong

    오순도순 카페 골목
    우다오잉후퉁

    융허궁 근처에 있는 카페 거리. 아기자기한 카페와 주얼리 숍, 화장품 가게, 특색 있는 음식점과 바, 펍 등이 모여 있다. 난뤄구샹과 스차하이가 오랫동안 후퉁의 가장 상징적인 번화가였는데 그 뒤를 이어 등장한 핫플레이스다. 거리의 규모가 작고 개인 브랜드가 많아 소박한 느낌이다. 가로로 길게 난 골목에 빼곡히 들어선 숍들은 하나같이 개성 넘치고 독창적이어서 그냥 지나치기 어렵다.
    • 지하철 2, 5호선 융허궁 역에서 도보 2분

    • Danube River
    • Danube River
    • Danube River
    • Danube River
    • Danube River
    • Danube River
    • Danube River
    Danube River

    서정적인 아름다움
    도나우강 in 부다페스트

    '도나우의 진주'로 불리는 헝가리의 수도 부다페스트. 도나우 강을 사이에 두고 부다와 페스트로 나뉜다. 부다 지구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돼 전체를 천천히 둘러보기 좋다.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세체니 다리, 에메랄드 철골 구조인 시바차그 다리 등이 있는데, 모두 걷기 좋은 코스로 이뤄져 있다.
    • 지하철 1호선 Vorosmarty ter 역에서 걸어서 5분(세체니 다리)

    • Szechenyi Lanchid
    • Szechenyi Lanchid
    • Szechenyi Lanchid
    • Szechenyi Lanchid
    • Szechenyi Lanchid
    Szechenyi Lanchid

    화려함과 슬픔이 서린
    세체니 다리

    부다와 페스트를 이어주는 다리로, 마차시 교회와 부다 왕궁으로 가려면 이곳을 건너야 한다. 헝가리 국민 영웅 이슈트반 세체니 백작의 후원으로 1849년 건설됐다. 다리 양끝에 4개의 사자상이 늠름하게 서 있는데, 개통 당시 사자 혀가 없어 논란을 빚기도 했다. 영화 <글루미 선데이>에서 주인공 일로나에게 사랑을 거절당한 한스가 자살한 장소이기도 하다. 마치 사슬을 엮은 것처럼 보여 ‘세체니(사슬) 다리’라고 부른다.
    • 지하철 1호선 Vorosmarty ter 역에서 걸어서 5분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 Kozponti Vasarcsarnok
    Kozponti Vasarcsarnok

    부다페스트 최고의 재래시장
    중앙시장

    1897년 개장한 부다페스트에서 가장 큰 재래시장. 사바차그 다리 옆, 바치 거리 끝자락에 있다. 노천이 아닌 실내에 위치해 날씨에 상관없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시장을 거닐며 헝가리의 식문화와 로컬 푸드를 경험할 수 있다. 1층에는 갖가지 채소와 과일, 치즈, 육류, 햄, 잼을 파는 식료품 가게가 즐비하다. 2층에는 헝가리 고유의 자수 공예품과 손뜨개 제품 전문점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푸드코트도 있다.
    • Budapest, Vamhaz korut 1-3, 1093
    • +36-1-366-3300
    • 06:00~18:00
    trip magazine

    Powered by tr,iip with SSG.COM

    해당 컨텐츠의 무단 도용 및 상업적 이용을 금합니다.

    최근 본History已浏览0

      My 클립 위로
      1:1 SSG TALK 새 메세지 수0 프로필 이미지 1:1 SSG TALK 메시지 고객센터톡 새 메세지 수0 고객센터톡 메시지
      품절일 때 대신 구매하면 좋은 상품을 모았어요! The product is currently sold out! You might also like 收集了断货时购买的话很好的商品!